2019 전국체전 홍보 캠페인
대홍 커뮤니케이션즈 기사입력 2019.12.31 12:00 조회 1523
 전국체육대회 100년, 서울에서 함께 뛰다!

2019 전국체전 홍보 캠페인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개회식

지난 10월 4일,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개회식이 잠실종합경기장에서 개최됐다. 개회식에는 문재인 대통령과 수많은 체육인이 함께한 가운데, '몸의 신화, 백 년의 탄생'을 주제로 100년의 역사를 관통하는 우리나라 스포츠 영웅과 뭇별(시민)의 이야기를 몸으로 그려내는 감동적이고 역동적인 장면이 연출됐다. 

▲100인의 인터뷰, '영원한 캡틴, 박지성' 편

시작과 도전

지금으로부터 100년 전, 1920년 11월 서울 배재 고등보통학교 운동장에서 전국체육대회 및 장애인체육대회의 기원인 ‘제1회 전조선 야구대회’가 열렸다.
이번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및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홍보 캠페인은 100년의 역사를 지닌 전국체육대회의 가치와 의미를 어떻게 정립해 이슈화할 것인지를 기본 목표로 삼았으나 현실의 벽은 너무나 높았다.

2002년 한일 월드컵, 2007년 대구 세계육상선수권대회,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등 굵직한 메가 스포츠 이벤트가 연이어 한국에서 개최되면서 국민들의 스포츠 관람 눈높이가 높아졌고, 영국 윔블던 테니스대회와 유럽 챔피언스리그, 미국 메이저리그 등 전세계에서 펼쳐지는 최정상급 스포츠 경기를 TV와 핸드폰으로 실시간 시청할 수 있는 시대에서 어떻게 경쟁할 것인지, 아니 어떻게 살아남을 것인지가 막막했다. 

#나에게 전국체전이란
이러한 어려움 속에 기획한 첫 번째 돌파구는 해시태그 이벤트 ‘#나에게 전국 체전이란’ 이었다. D-100부터 어렵게 섭외한 박지성 선수를 1번 주자로 김연아, 이승엽, 이상화 등 100명의 유명 스포츠 스타와 레전드들에게 문답하는 릴레이 인터뷰를 진행했다. 한 분 한 분의 기억 속에 녹아있는 전국체전의 숨겨진 가치를 끄집어내어 100개의 스토리가 콘텐츠가 되고, 전국의 스포츠 팬들이 자발적으로 그 콘텐츠를 확산할 수 있도록 했다.

지나온 100년, 미래 100년을 잇다
전국체육대회 100년을 맞아 한국은행에서는 전국체육대회 최초의 기념주화를, 우정사업본부는 기념 우표 65만 장을 발행했다. 또한 전국체육대회의 효시였던 ‘제1회 전조선 야구대회’가 열린 옛 배재 고등보통학교 운동장 터에는 역사문화유적 표석이 설치됐다. 100년, 100회의 의미를 기리기 위해 독립유공자 후손과 해외동포 선수단, 외국인 주민 선수단까지 초청해 ‘화합’이라는 대회의 테마를 온전히 실현했다.

그뿐만 아니라 앞으로의 전국체전 100년의 의미를 담아 프로야구 올스타전과 연계한 제1회 전조선 야구대회 시구 재연 이벤트를 진행하고, 카카오톡 이모티콘 ‘체전티콘’을 개발, BJ 보겸 등 유명 크리에이터와의 협업을 하는 등 밀레니얼 세대의 취향에 맞춘 콘텐츠를 제작했다.


▲전국체육대회 대표 홍보영상


▲카카오톡 이모티콘, 체전티콘

서울을 도배하다

홍보의 메인이라 할 수 있는 전국체전 대표 홍보영상은 KBS, 서울시 보유 옥외매체 및 서울 지역 롯데시네마 21곳, 삼성역 코엑스 SM타운 옥외전광판, 한화 역사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송출됐다. 대홍기획 컨텐츠 6팀의 노력으로 만들어진 해당 캠페인 영상은 뜨거운 반응 덕분에 2019 대한민국광고대상 정부광고부문 특별상까지 받는 영예를 얻었다.


tbs라디오 홍보를 시작으로, 서울 광화문 광장과 주경기장 등에서 전국체전의 마스코트인 해띠와 장애인 체전의 마스코트 해온의 특별전시와 찾아가는 전국 체육대회 홍보부스(5월~10월), 유물사진전(7월~9월)을 열었다. 이 외에도 포털 사이트 타임보드 및 일간지 지면 광고, 버스 외부 포스터 광고, 서울시 택시 스티커 부착, 지하철과 가판대 · 구두 수선대와 공공시설 보유매체 등 서울 시민의 눈길이 가고 발길이 닿는 곳이라면 어디든 전국체전 홍보 활동 펼쳐나갔다. 




▲전국체전 홍보 광고(위) / 잠실주경기장에 설치된 전국체전 마스코트(아래)

절반의 성공, 또 다른 시작

100주년을 맞은 전국체전의 서울개최 인지도는 개최 5개월 전인 5월 1차 조사에서 26.3%로 저조했으나, 10월 진행한 마지막 3차 조사에서는 76.7%로 대폭 상승해 초기 사업 목표를 달성했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잠실주경기장 등 많은 예산을 들여 새롭게 리모델링한 경기장의 텅 빈 객석을 보면서 인지도 상승이 관람객의 경기장 방문으로 이어지지 못한 것에 대한 진한 아쉬움이 남는다. 그러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자리를 빌려 100세 시대라고 해도 평생 두 번은 만나지 못할 100주년 전국체전 홍보사업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뿌듯하고, 감사했다는 말을 남기고 싶다.

 

글_EX-프로젝트팀 김원방 CⓔM 

 

 
 
대홍 ·  대홍기획 ·  전국체육대회 ·  전국체전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Brand Marketing] 65세 '미원'의 청춘 도전기
얼마전 ‘유퀴즈온더블럭’이라는 TV 프로그램에서 ‘세대 특집’으로 토크를 풀어간 적이 있었죠. Z세대, Y세대, X세대, 386세대로 이어지다 ‘산업화세대’를 이야기할 때 세트장을 유심히 보셨다면, 뒷벽 공중전화 박스에 붙어있던 ‘미원’ 로고를 발견하신 분이 계실 겁니다.
[Column] 기업들의 스포츠 빅 이벤트 활용 전략
2014년은 스포츠 빅 이벤트의 해 2014년은 매 4년마다 돌아오는 스포츠 빅 이벤트의 해로, 올 한 해 동안 동계올림픽, 피파월드컵, 아시안게임이 개최된다.1) 국제무대에서 한국 국가대표 선수들의 뛰어난 활약이 계속됨에 따라 국민들의 스포츠 빅 이벤트에 대한 관심도 매우 높아졌다. 지난 소치 올림픽에서도 국민의 67%가 소치올림픽이 있어 생활이 더 즐거웠다고 응답했으며,2) 김연아, 이상화, 박태환, 양학선, 심석희 등 스포츠 스타들의 인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2020년, HS애드가 가장 돋보였다! 2020년 ‘올해의 광고회사’ 선정
‘Agency of the Year’ 2019년에 이어 2년 연속 선정. LG계열 광고회사 HS애드(대표이사 : 정성수)가 서울영상광고제에서 2020년 가장 뛰어난 광고 크리에이티브를 선보인 광고회사에 수여하는 2020년 ‘올해의 광고회사’(Agency of the Year)로 선정됐습니다.
코로나 팬데믹 시대를 시작한 2020년 광고계를 돌아보며 ...
벌써 올해 한 달밖에 남지 않았습니다. 코로나 덕분(?)에 한 것도 없이 시간만 후딱 지나간듯한 느낌이 듭니다. 올해의 광고계를 휩쓴 키워드를 뽑아 본다고 한다면 어떤 게 있을까요? 김광석: 언택트(Untact)가 아닐까요? 아무래도 코로나로 인해 가장 포괄적으로 대두 되었던 단어이니까요.
[Global Creative] 2020년 슈퍼볼 광고로 시대읽기
지난 2월 2일 미국 플로리다에서 열렸던 제54회 슈퍼볼. 매년 NFL의 챔피언을 가리는 마지막 경기이자 미국에서 가장 사랑받는 이벤트로 손꼽히는 슈퍼볼은 경기 결과뿐만 아니라 각 쿼터 사이 진행되는 광고에도 사람들의 관심이 집중됩니다.
[Insight] 2020년에 일어난 미디어 이용 변화, 그리고 2021년 뉴노멀 시대, 미디어 이용 전망
2020년은 코로나 팬데믹이라는 전 세계적 위기 속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변화의 연속이었다. 시시각각 변화하는 코로나 바이러스의 움직임은 산업 전반에 영향을 미쳤고, 우리의 생활방식을 순식간에 바꿔 놓았다.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Interview1] 광고회사에서 햄버거를 판다고? 오래와새·폴트버거
도산공원 근처에 ‘폴트(FAULT)버거’라는 핫한 햄버거집이 생겼는데 광고회사에서 하는 거래! 소문을 듣고 궁금해졌다. 광고회사가 왜 햄버거 가게를 냈을까? 오래와새 윤성호 대표를 만나기까지는 생각보다 어려웠다.
코로나 팬데믹 시대를 시작한 2020년 광고계를 돌아보며 ...
벌써 올해 한 달밖에 남지 않았습니다. 코로나 덕분(?)에 한 것도 없이 시간만 후딱 지나간듯한 느낌이 듭니다. 올해의 광고계를 휩쓴 키워드를 뽑아 본다고 한다면 어떤 게 있을까요? 김광석: 언택트(Untact)가 아닐까요? 아무래도 코로나로 인해 가장 포괄적으로 대두 되었던 단어이니까요.
[Global Creative] 2020년 슈퍼볼 광고로 시대읽기
지난 2월 2일 미국 플로리다에서 열렸던 제54회 슈퍼볼. 매년 NFL의 챔피언을 가리는 마지막 경기이자 미국에서 가장 사랑받는 이벤트로 손꼽히는 슈퍼볼은 경기 결과뿐만 아니라 각 쿼터 사이 진행되는 광고에도 사람들의 관심이 집중됩니다.
[Insight] 2020년에 일어난 미디어 이용 변화, 그리고 2021년 뉴노멀 시대, 미디어 이용 전망
2020년은 코로나 팬데믹이라는 전 세계적 위기 속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변화의 연속이었다. 시시각각 변화하는 코로나 바이러스의 움직임은 산업 전반에 영향을 미쳤고, 우리의 생활방식을 순식간에 바꿔 놓았다.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Interview1] 광고회사에서 햄버거를 판다고? 오래와새·폴트버거
도산공원 근처에 ‘폴트(FAULT)버거’라는 핫한 햄버거집이 생겼는데 광고회사에서 하는 거래! 소문을 듣고 궁금해졌다. 광고회사가 왜 햄버거 가게를 냈을까? 오래와새 윤성호 대표를 만나기까지는 생각보다 어려웠다.
코로나 팬데믹 시대를 시작한 2020년 광고계를 돌아보며 ...
벌써 올해 한 달밖에 남지 않았습니다. 코로나 덕분(?)에 한 것도 없이 시간만 후딱 지나간듯한 느낌이 듭니다. 올해의 광고계를 휩쓴 키워드를 뽑아 본다고 한다면 어떤 게 있을까요? 김광석: 언택트(Untact)가 아닐까요? 아무래도 코로나로 인해 가장 포괄적으로 대두 되었던 단어이니까요.
[Global Creative] 2020년 슈퍼볼 광고로 시대읽기
지난 2월 2일 미국 플로리다에서 열렸던 제54회 슈퍼볼. 매년 NFL의 챔피언을 가리는 마지막 경기이자 미국에서 가장 사랑받는 이벤트로 손꼽히는 슈퍼볼은 경기 결과뿐만 아니라 각 쿼터 사이 진행되는 광고에도 사람들의 관심이 집중됩니다.
[Insight] 2020년에 일어난 미디어 이용 변화, 그리고 2021년 뉴노멀 시대, 미디어 이용 전망
2020년은 코로나 팬데믹이라는 전 세계적 위기 속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변화의 연속이었다. 시시각각 변화하는 코로나 바이러스의 움직임은 산업 전반에 영향을 미쳤고, 우리의 생활방식을 순식간에 바꿔 놓았다.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Interview1] 광고회사에서 햄버거를 판다고? 오래와새·폴트버거
도산공원 근처에 ‘폴트(FAULT)버거’라는 핫한 햄버거집이 생겼는데 광고회사에서 하는 거래! 소문을 듣고 궁금해졌다. 광고회사가 왜 햄버거 가게를 냈을까? 오래와새 윤성호 대표를 만나기까지는 생각보다 어려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