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issue] 시세이도, ‘마키아쥬’ 뉴TV CM&신제품 루주 발표회 개최
기사입력 2020.02.05 02:10 조회 73
 

시세이도는 13일 도쿄 미나토구에서 토털 메이크업 브랜드 마키아쥬의 뉴TV CM신제품 루주 발표회를 개최했다. 이번 브랜드에는 아이돌 그룹 노기자카46(乃木坂46)의 멤버인 시라이시 마이(白石麻衣)를 새로운 모델로 기용했다. TV CM ‘내가 레이디가 되는 순간편을 1일부터, 신제품 드라마틱 루주P’의 뉴TV CM ‘진주 베일의 입술편을 발매일인 15일부터 방송한다. ‘내가 레이디가 되는 순간편에서는 시라이시 마이(白石麻衣) 본인에 의한 인상적인 내레이션으로, 이제까지의 자신으로부터의 졸업(일탈)’을 선언한다. 요염한 입가를 강조한 표정이 매혹적이다. 이 브랜드가 소구하는 레이디의 세계관을 드라마틱하게 묘사하고 있다. 모두(冒頭)에서 하타케야마 마키(?山?紀) 브랜드 매니저는 메이크업은 시대를 비추는 거울이며, 트렌드도 항상 변화해  왔습니다. 새로운 루주의 발매와 함께 브랜드도 새로운 스테이지를 맞이합니다. 앞으로도 태연한 성적인 매력이 있는 원 랭크상의 아름다움을 제안하고 싶습니다.’라고 인사말을 했다.


시라이시 마이(白石麻衣)는 하세가와 준(長谷川潤), 미즈하라 기코(水原希子)에게 이어서, 이 브랜드의 3번째 뮤즈가 되었다. 하타케야마 마키(?山?紀) 매니저는 자연스러운 상태로 자신 있게 살고 있는 레이디로서 하세가와 준(長谷川潤), 트렌드를 도입해 매일을 즐기고 있는 레이디로서 미즈하라 기코(水原希子), 성인인 자신을 연출했으며, 레이디의 동참을 하는 여성으로서 시라이시 마이(白石麻衣)를 기용했습니다.’고 소개했다. 다양한 장면에서 레이디가 되는 순간을 상기시켜, 주위를 매료하는 아름다움을 실현하면 좋겠다고 하는 생각이다. 행사장에 참석한 시라이시 마이(白石麻衣)는 이번 기용에 대해서 자신 메이크업을 매우 좋아하기 때문에 매우 행복했습니다.’라고 소리를 활기를 띠며 했으며, CM에 대해서 짧은 대사에서도 하나하나에 깊은 의미가 담겨져 있습니다. 어제의 자기보다 더 빛나려는 결의 표명입니다. 포즈도 제일 아름답게 보이는 각도나 최고의 순간을 놓치지 않게  반복해 찍어줄 수 있고, 매우 행복했습니다. 입술에 살며시 집게손가락을 대는 <레이디 포즈>에 주목해 주었으면 합니다.’라고 기쁜 듯이 말했다.



더불어, 당일 메이크업의 포인트는 루주라고 대답하며, ‘신제품 루주는 모두 화려하지 않은 펄 빛과 자극적이지 않은 윤기가 지금과 같습니다. 오렌지색이 신선하고, 화려하지 않아 피부에 친숙해지므로 사용하기 매우 쉽습니다.’라고 말했다. 게다가 새로운 루주를 시험한 감상으로서 태연한 요함과 품위 있음을 만족시킬 수 있습니다. 부드럽게 하는 신질감의 윤기로 지금까지 도전할 수 없었던 색도 즐길 수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 브랜드는 새로운 루주를 중심으로 소개하는 메이크업 체험 이벤트를 122일 시부야109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터치업 부스에서 아름다운 자신과 만날 수 있는 체험을 제공하며, 먼저 신청한 120명에게 본인의 이름이 각인된 서비스도 실시한다. 게다가 25일에는 레이디 포즈SNS에 투고한 사람 중에서 추첨으로 100200명을 초대하는 스페셜 이벤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 이벤트에는 시라이시 마이(白石麻衣)가 스페셜 게스트로서 등장한다.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Research]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글·정리 편집부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2월 21일부터 3월 9일까지 ‘광고회사 현황조사’를 실시했다. 국내 주요 광고회사들의 취급액과 인원현황 등을 파악하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는 ‘광고회사 현황조사’는 국내 광고회사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그 결과 총 77개사가 조사에 응답했다. 총 77개 광고회사가 응답한 2017년 총 취급액은 15조 2,098억 원
미디어 광고 시장과 2020년 트렌드 전망
글로벌 광고 업체 평가 기관인 WARC의 발표에 의하면 2020년 전 세계 광고비는 2019년보다 6% 증가한 6,560억 달러(한화 약 768조 448억 원)로 예상된다. 전 세계적인 경기 침체 속에서도 성장을 점치는 이유는 디지털 기반 광고의 꾸준한 상승세 때문이다. 이러한 광고비 추세는 국내도 다르지 않다. 2019년 광고 시장 분석과 함께 올해 광고 시장의 트렌드를 짚어본다.
[Rising Star] 융합 콘텐츠형 아티스트 이희문
    순간순간 새롭게 창조되는 예술이란 이런 걸까? 섹시하고 아방가르드한 비주얼은 우리 안의 소심함을 내쫓는다. 리듬의 틀을 깨는 오묘한 음색과 몸짓은 함께 놀고 싶은 열망을 한껏 부추긴다. 이 유니크한 매력 속에 ‘경기민요의 본질’이 살아 숨 쉰다. 밴드 ‘씽씽’의 가치는 해외에서 먼저 알아봤다. 아시아계 최초로 NPR Music Tiny Desk Concert에 출연 후 유튜브 100만 뷰를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AD Insight]TV광고시장의 새 활로
세븐일레븐을 세계적인 편의점으로 키운 CEO 스즈키 도시후미는 본인 성공의 원동력을 ‘변화를 기회로 바꾸는 습관의 힘’이라고 했다. 그는 단지 변화를 파악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그 안에서 ‘다음’을 예측하고 이에 대한 ‘대응’ 방법을 실행했을 때 비로소 성공할 수 있었다는 것이다. 변화를 읽었는데도, 익숙한 과거의 영광에 갇혀 대응하지 않는다면 도태되는 것이 현실이다.  
[Research]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글·정리 편집부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2월 21일부터 3월 9일까지 ‘광고회사 현황조사’를 실시했다. 국내 주요 광고회사들의 취급액과 인원현황 등을 파악하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는 ‘광고회사 현황조사’는 국내 광고회사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그 결과 총 77개사가 조사에 응답했다. 총 77개 광고회사가 응답한 2017년 총 취급액은 15조 2,098억 원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Consumer Insight] 변화하는 디지털 콘텐츠 메커니즘
글 박현웅 TBWA KOREA, Digital Arts Network 팀장 미국 컬럼비아대 저널리즘 대학원에서 발행하는 ‘컬럼비아 저널리즘 리뷰’는 최근 뉴욕타임스와 워싱턴포스트, 그리고 비영리 소프트웨어 개발사인 모질라가 2년 전부터 함께 진행해 온 코럴 프로젝트를 소개했다. 이 프로젝트는 온라인 뉴스 기사의 댓글을 관리하고 활성화시킬 수 있는 오픈 소스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것으로, 언론사가 더 이상 일방적 메시지 전달을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AD Insight]TV광고시장의 새 활로
세븐일레븐을 세계적인 편의점으로 키운 CEO 스즈키 도시후미는 본인 성공의 원동력을 ‘변화를 기회로 바꾸는 습관의 힘’이라고 했다. 그는 단지 변화를 파악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그 안에서 ‘다음’을 예측하고 이에 대한 ‘대응’ 방법을 실행했을 때 비로소 성공할 수 있었다는 것이다. 변화를 읽었는데도, 익숙한 과거의 영광에 갇혀 대응하지 않는다면 도태되는 것이 현실이다.  
[Research]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글·정리 편집부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2월 21일부터 3월 9일까지 ‘광고회사 현황조사’를 실시했다. 국내 주요 광고회사들의 취급액과 인원현황 등을 파악하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는 ‘광고회사 현황조사’는 국내 광고회사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그 결과 총 77개사가 조사에 응답했다. 총 77개 광고회사가 응답한 2017년 총 취급액은 15조 2,098억 원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Consumer Insight] 변화하는 디지털 콘텐츠 메커니즘
글 박현웅 TBWA KOREA, Digital Arts Network 팀장 미국 컬럼비아대 저널리즘 대학원에서 발행하는 ‘컬럼비아 저널리즘 리뷰’는 최근 뉴욕타임스와 워싱턴포스트, 그리고 비영리 소프트웨어 개발사인 모질라가 2년 전부터 함께 진행해 온 코럴 프로젝트를 소개했다. 이 프로젝트는 온라인 뉴스 기사의 댓글을 관리하고 활성화시킬 수 있는 오픈 소스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것으로, 언론사가 더 이상 일방적 메시지 전달을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AD Insight]TV광고시장의 새 활로
세븐일레븐을 세계적인 편의점으로 키운 CEO 스즈키 도시후미는 본인 성공의 원동력을 ‘변화를 기회로 바꾸는 습관의 힘’이라고 했다. 그는 단지 변화를 파악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그 안에서 ‘다음’을 예측하고 이에 대한 ‘대응’ 방법을 실행했을 때 비로소 성공할 수 있었다는 것이다. 변화를 읽었는데도, 익숙한 과거의 영광에 갇혀 대응하지 않는다면 도태되는 것이 현실이다.  
[Research]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글·정리 편집부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2월 21일부터 3월 9일까지 ‘광고회사 현황조사’를 실시했다. 국내 주요 광고회사들의 취급액과 인원현황 등을 파악하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는 ‘광고회사 현황조사’는 국내 광고회사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그 결과 총 77개사가 조사에 응답했다. 총 77개 광고회사가 응답한 2017년 총 취급액은 15조 2,098억 원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Consumer Insight] 변화하는 디지털 콘텐츠 메커니즘
글 박현웅 TBWA KOREA, Digital Arts Network 팀장 미국 컬럼비아대 저널리즘 대학원에서 발행하는 ‘컬럼비아 저널리즘 리뷰’는 최근 뉴욕타임스와 워싱턴포스트, 그리고 비영리 소프트웨어 개발사인 모질라가 2년 전부터 함께 진행해 온 코럴 프로젝트를 소개했다. 이 프로젝트는 온라인 뉴스 기사의 댓글을 관리하고 활성화시킬 수 있는 오픈 소스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것으로, 언론사가 더 이상 일방적 메시지 전달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