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ing Star]#자폐인의 특별한 디자인 오티스타 이소현 대표
펜타브리드 기사입력 2018.03.29 12:00 조회 3018
 
 
헐리웃 영화 <엑스맨>에서 초능력자들은 마치 장애인처럼 묘사됩니다뛰어난 능력을 가진 그들이 우리 사회의 장애인처럼 묘사되는 건이들이 일반인과 다른 소수이기 때문입니다.  
 
우리 사회에도 시각적 능력이 월등하게 뛰어난 사람들이 있습니다수많은 숫자들을 단 몇 초만 보고 기억해내기도 하고한번 본 간판을 다 외우기도 합니다영화 속 초능력자가 아닌자폐인 이야기입니다. 
 
사회 의사소통 능력은 떨어지는 반면에 시각적 능력은 매우 뛰어난 자폐인이 있습니다모든 사람이 그렇듯 이들도 좋아하는 것과 잘하는 것이 있습니다다만 편견에 가려질 뿐이죠사회적 약자에 혐오 담론이 들끓는 우리 사회에서 어쩌면 예견될 일일지도 모릅니다. 
 
오티스타는 장애인의 능력을 인정하고 받아들입니다일방적인 도움을 받는 장애인에서함께 살아가는 스페셜리스트로의 변신이 시작되는 오티스타자폐인 디자이너가 만드는 아름다운 디자인을 소개합니다영화 <엑스맨>에서 갈 곳 없는 초능력자들을 보호해주는 자비에학교가 떠오르는 오티스타의 디자인 스쿨도 함께요!  
 
 
 
오티스타의 자폐인 디자이너가 디자인한 머그컵
오티스타의 대표 이소현 교수는 이화여대에서 특수교육을 가르치며 자폐인의 사회활동을 이용한 복지모델을 개발했습니다이화여대와 SK플래닛의 합작프로젝트로 시작한 오티스타현재 10명의 자폐인 디자이너와 함께 다양한 꿈을 꾸고 있습니다. 
 
Q. 오티스타를 자유롭게 소개해주세요.
A. 오티스타는 자폐인이 자신의 재능으로 사회인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회사에요자폐인 디자이너가 만드는 다양한 상품과 디자인을 판매하고 있죠. 
 
자폐인 중 재능이 있는 사람이 정말 많은데그 능력이 직장생활에서 쓰이는 경우는 안타깝게도 매우 적어요아마도 장애인이니 할 수 없다고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하지만 오티스타는 자폐인이 좋아하고잘하는 일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일을 하고 있어요. 
 
Q. 자폐인도 일할 수 있다사실 생각하지 못했어요.
A. 장애인은 무조건적인 도움을 받는 사람이라고만 생각하는데그렇지마는 않아요이들도 다른 사람과 마찬가지로 잘하는 것과 못하는 것이 있어요. 
 
자폐인들은 사회 의사소통 능력이 약한 대신 시각적인 능력이 강한 경우가 많아요한 번 본 걸 다 외우기도 하고그림을 한 번도 배우지 않았는데도 쓱쓱 잘 그리는 친구들이 많죠그림에 재능이 있고또 좋아한다면 그림을 그리면서 살 수 있다면 좋잖아요. 
 
장애인은 무조건적으로 도와줘야 하는 짐이 아니라그 역시 우리처럼 하나의 가치 있는 인간으로 인정하는 것성별인종처럼 장애도 하나의 특성에 불과하다는 것세상에는 다양한 사람이 함께 살아가고 있다는 것을 우리 모두가 깨닫는다면 아름다운 세상이 되지 않을까요?
 
 
 
I 이화여대 근처에 위치한 오티스타의 오프라인 스토어 
 
Q. 오티스타에서 일하는 자폐인들은 어떤 채용과정을 거치나요?
A. 오티스타는 자폐인을 위한 디자인 스쿨을 운영하고 있어요. ‘스쿨이라서 일반적인 학교라 생각하기 쉬운데그건 아니고 디자이너로서의 자질을 확인하는 곳이에요그래서 일할 수 있는 성인이나 중고등학생 중심으로 수강생을 받죠. 
 
매번 교육이 열릴 때마다 모집공고를 내고면담과정을 거쳐요직업으로 발전시키려면 그림을 잘 그리는지도 중요하지만 이들이 그림을 그릴 때 행복해하는지 확인해요좋아하는 일을 해야 하니까요자폐 학생들만 모여서 교육을 받는다고 하면 많은 분들이 놀라세요사실 저희도 걱정을 했죠하지만 모두 그림을 좋아하니수업시간에는 놀랍도록 높은 집중력을 보여줘요. 10, 20명까지도 교육을 해봤는데충분히 가능 하더라고요특수교육쪽에서도 놀라운 일이에요. 
 
디자인 스쿨을 졸업한 학생 중 10명이 현재 오티스타에서 근무하고 있고그 외 다른 회사에서 근무하고 있는 학생들대학교를 다니고 있는 학생들도 있어요. 
 
 
 
오티스타의 자폐인 디자이너
 
Q. 
그림이 디자인의 전부가 아닌데소통 능력이 부족하다면 사회생활 할 때 불편함이 있지 않나요?
A. 현재 디자인스쿨의 졸업생 중 세 명의 학생이 일반 회사에서 일을 하고 있어요오티스타에는 직무지도팀이 있어서 여러 가지로 도와줘요먼저 그 회사에 가서 상황을 보고상사와 동료들을 만나 자폐가 무엇인지그로 인한 행동 특성은 어떠한지 등에 대해 알려줘요또한 자폐인 직원들에게도 다양한 교육을 하죠전화를 어떻게 받는지부터 시작해서 환경에 적응할 수 있는 훈련을 해요지금까지 훌륭하게 업무를 수행하고 있죠. 
 
 
 
Q. 오티스타의 디자인을 객관적으로 평가한다면
A. 정말 많은 분들이 좋아해주세요오티스타 상품 디자인뿐 아니라다양한 디자인 판매활동도 함께 하고 있어요. 16년에는 롯데그룹의 사보를 1년간 디자인하기도 했고메가스터디의 스터디 플래너갤럭시 핸드폰의 케이스 디자인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했죠. 
 
돕고 싶어서 사는 게 아니라갖고 싶어서 구매하는 분들이 많아요자폐인도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의 역할을 하고그 디자인이 많은 사람들에게 기쁨을 줄 수 있다는 것그걸 확인했다는 게 오티스타의 큰 성과라고 생각해요경쟁력을 통한 가능성을 보여준 거잖아요. 
 
Q. 마지막으로 오티스타가 꿈꾸는 미래를 듣고 싶어요.
A. 오티스타가 자폐인이 총체적인 모든 지원을 받을 수 있는 허브가 되길 바라요어떻게 보면 현재는 아주 작은 분야에서 자폐인을 돕고 있어요취업을 할 수 있는 나이의 자폐인그 중에서도 디자인 분야에서만 이들을 도와주고 있죠. 
 
자폐는 조기 교육이 중요해요어릴 때 진단받은 즉시 좋은 프로그램을 접한다면 그 예후가 굉장히 달라지죠취업뿐 아니라한 자폐인의 생애 전반에 걸쳐서 오티스타가 모든 정보와 지원을 해줄 수 있길 바랍니다.

 
이소현  ·  특수교육  ·  샤우트  ·  오티스타  ·  자폐인  ·  디자인  ·  재능  ·   ·  디자인스쿨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Interview] 박영응 커뮤니케이션 윌 대표
매년 한국광고대회에서는 광고 산업 발전과 광고문화 창달에 기여한 유공광고인에 대한 정부 포상이 이루어진다. 올해 빛나는 훈장의 주인공은 바로 커뮤니케이션 윌의 수장인 박영응 대표이다. 박 대표는 오페라CM 등 광고산업의 새로운 트렌드를 선도하고 미디어전략 모델 개발 등 광고산업의 전문화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훈장을 받게 되었다. 박 대표가 광고업계에 몸담아 오면서 느낀 소회와 앞으로 광고인으로서 걸어가야 할 행로에 대해 들어보았다.
[AD Insight]코로나19가 강타한 2020년 상반기 광고시장 리뷰
애초 2020년 광고시장은 도쿄 올림픽,총선 등과 같은 빅이벤트 뿐만 아니라 글로벌 경기 회복의 기대심리로 전년대비 5%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었다. 하지만 20년 1 월,그 누구도 예측하지 못했던 강력한 바이러스가 광고시장을 강타했고,코로나19는 경기에 가장 민감한 광고시장에 직격탄이 되었다.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불확실한 마케팅 환경에서 광고주는 겨울내 준비해 왔던 광고 캠페인을 연기하거나 캠페인 자체를 취소하며 사태 진정을 기다리는 선택을 했지만,5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코로나19 상황이 언제쯤이면 끝날지 짐작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AD Insight 1] COVID-19, MZ 세대가 결합하며 더욱 중요해진 디지털 마케팅
X세대부터 우리는 젊은 세대가 출현할 때 마다 그 세대를 분석하고 이해하고자 노력해왔다. 그러나 지금 전 세계는 이전의 새로운 세대 출현 때와는 다른 충격과 디지털 쇼크를 겪고 있다.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AD Insight]코로나19가 강타한 2020년 상반기 광고시장 리뷰
애초 2020년 광고시장은 도쿄 올림픽,총선 등과 같은 빅이벤트 뿐만 아니라 글로벌 경기 회복의 기대심리로 전년대비 5%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었다. 하지만 20년 1 월,그 누구도 예측하지 못했던 강력한 바이러스가 광고시장을 강타했고,코로나19는 경기에 가장 민감한 광고시장에 직격탄이 되었다.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불확실한 마케팅 환경에서 광고주는 겨울내 준비해 왔던 광고 캠페인을 연기하거나 캠페인 자체를 취소하며 사태 진정을 기다리는 선택을 했지만,5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코로나19 상황이 언제쯤이면 끝날지 짐작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방구석 여행안내서
<3년 전 오늘 게시한 게시물을 확인해보세요> 인스타그램에 뜬 반가운 알림에 못내 씁쓸하다. 최근 몇 년 동안 이맘때면 늘 유럽으로 휴가를 갔다. 봄에 휴가를 다 써버리기엔 연말까지 버틸 재간이 없었고, 여름엔 왠지 북적거리는 휴가철이라 피하고 싶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Research]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글·정리 편집부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2월 21일부터 3월 9일까지 ‘광고회사 현황조사’를 실시했다. 국내 주요 광고회사들의 취급액과 인원현황 등을 파악하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는 ‘광고회사 현황조사’는 국내 광고회사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그 결과 총 77개사가 조사에 응답했다. 총 77개 광고회사가 응답한 2017년 총 취급액은 15조 2,098억 원
[Interview] 박영응 커뮤니케이션 윌 대표
매년 한국광고대회에서는 광고 산업 발전과 광고문화 창달에 기여한 유공광고인에 대한 정부 포상이 이루어진다. 올해 빛나는 훈장의 주인공은 바로 커뮤니케이션 윌의 수장인 박영응 대표이다. 박 대표는 오페라CM 등 광고산업의 새로운 트렌드를 선도하고 미디어전략 모델 개발 등 광고산업의 전문화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훈장을 받게 되었다. 박 대표가 광고업계에 몸담아 오면서 느낀 소회와 앞으로 광고인으로서 걸어가야 할 행로에 대해 들어보았다.
[AD Insight]코로나19가 강타한 2020년 상반기 광고시장 리뷰
애초 2020년 광고시장은 도쿄 올림픽,총선 등과 같은 빅이벤트 뿐만 아니라 글로벌 경기 회복의 기대심리로 전년대비 5%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었다. 하지만 20년 1 월,그 누구도 예측하지 못했던 강력한 바이러스가 광고시장을 강타했고,코로나19는 경기에 가장 민감한 광고시장에 직격탄이 되었다.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불확실한 마케팅 환경에서 광고주는 겨울내 준비해 왔던 광고 캠페인을 연기하거나 캠페인 자체를 취소하며 사태 진정을 기다리는 선택을 했지만,5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코로나19 상황이 언제쯤이면 끝날지 짐작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방구석 여행안내서
<3년 전 오늘 게시한 게시물을 확인해보세요> 인스타그램에 뜬 반가운 알림에 못내 씁쓸하다. 최근 몇 년 동안 이맘때면 늘 유럽으로 휴가를 갔다. 봄에 휴가를 다 써버리기엔 연말까지 버틸 재간이 없었고, 여름엔 왠지 북적거리는 휴가철이라 피하고 싶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Research]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글·정리 편집부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2월 21일부터 3월 9일까지 ‘광고회사 현황조사’를 실시했다. 국내 주요 광고회사들의 취급액과 인원현황 등을 파악하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는 ‘광고회사 현황조사’는 국내 광고회사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그 결과 총 77개사가 조사에 응답했다. 총 77개 광고회사가 응답한 2017년 총 취급액은 15조 2,098억 원
[Interview] 박영응 커뮤니케이션 윌 대표
매년 한국광고대회에서는 광고 산업 발전과 광고문화 창달에 기여한 유공광고인에 대한 정부 포상이 이루어진다. 올해 빛나는 훈장의 주인공은 바로 커뮤니케이션 윌의 수장인 박영응 대표이다. 박 대표는 오페라CM 등 광고산업의 새로운 트렌드를 선도하고 미디어전략 모델 개발 등 광고산업의 전문화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훈장을 받게 되었다. 박 대표가 광고업계에 몸담아 오면서 느낀 소회와 앞으로 광고인으로서 걸어가야 할 행로에 대해 들어보았다.
[AD Insight]코로나19가 강타한 2020년 상반기 광고시장 리뷰
애초 2020년 광고시장은 도쿄 올림픽,총선 등과 같은 빅이벤트 뿐만 아니라 글로벌 경기 회복의 기대심리로 전년대비 5%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었다. 하지만 20년 1 월,그 누구도 예측하지 못했던 강력한 바이러스가 광고시장을 강타했고,코로나19는 경기에 가장 민감한 광고시장에 직격탄이 되었다.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불확실한 마케팅 환경에서 광고주는 겨울내 준비해 왔던 광고 캠페인을 연기하거나 캠페인 자체를 취소하며 사태 진정을 기다리는 선택을 했지만,5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코로나19 상황이 언제쯤이면 끝날지 짐작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방구석 여행안내서
<3년 전 오늘 게시한 게시물을 확인해보세요> 인스타그램에 뜬 반가운 알림에 못내 씁쓸하다. 최근 몇 년 동안 이맘때면 늘 유럽으로 휴가를 갔다. 봄에 휴가를 다 써버리기엔 연말까지 버틸 재간이 없었고, 여름엔 왠지 북적거리는 휴가철이라 피하고 싶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Research]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글·정리 편집부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2월 21일부터 3월 9일까지 ‘광고회사 현황조사’를 실시했다. 국내 주요 광고회사들의 취급액과 인원현황 등을 파악하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는 ‘광고회사 현황조사’는 국내 광고회사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그 결과 총 77개사가 조사에 응답했다. 총 77개 광고회사가 응답한 2017년 총 취급액은 15조 2,098억 원
[Interview] 박영응 커뮤니케이션 윌 대표
매년 한국광고대회에서는 광고 산업 발전과 광고문화 창달에 기여한 유공광고인에 대한 정부 포상이 이루어진다. 올해 빛나는 훈장의 주인공은 바로 커뮤니케이션 윌의 수장인 박영응 대표이다. 박 대표는 오페라CM 등 광고산업의 새로운 트렌드를 선도하고 미디어전략 모델 개발 등 광고산업의 전문화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훈장을 받게 되었다. 박 대표가 광고업계에 몸담아 오면서 느낀 소회와 앞으로 광고인으로서 걸어가야 할 행로에 대해 들어보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