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spect] 2017년 업종별 광고시장 전망
CHEIL WORLDWIDE 기사입력 2017.02.16 04:24 조회 3461
2016년은 대내외 환경 요인의 영향으로 소비자들은 지갑을 닫고, 많은 기업이 투자를 축소하며 다가올 변화에 몸을 낮추는 형국이었다. 그 결과 2016년 국내 총광고시장은 전년과 동일한 규모를 형성하며 정체 국면을 보였다. 이러한 불확실성에 대한 대비로 기업들이 몸이 낮추는 현상은 2017년에도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2016년 리뷰와 2017년 전망
 
2016년만큼 다이내믹한 해가 역사상 몇 번이나 있었을까? 영국은 작년 초 국민투표를 통해 브렉시트를 통과시키며 EU 체제의 탈퇴를 선언했으며, 미국은 오바마 행정부가 8년 임기를 마무리하고 새로운 트럼프 행정부가 들어서면서 자국 위주의 보호주의 경제 정책으로 급진적 변화가 예견된다. 국내 역시 최근 정치적, 경제적 상황이 순탄치 않은 것은 모두가 주지하는 사실이다.
 
한국은행은 2017년도 국내 경제 성장률을 2.8%로 전망하고 있으며, IMF나 OECD 같은 국제 기구에서도 올해 한국의 성장률 전망을 2%대로 내다보고 있다. 국내 광고시장도 이러한 경제 성장률과 비슷한 추이를 보일 것으로 예측되며, 약 2% 미만의 정체 국면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렇게 정체 상황인 미디어 시장에서도 디지털은 지속 성장해 약 5%대로 성장이 예측되며, 2014년 28%였던 점유율이 2017년에는 33% 수준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반면 방송은 정체 상황을 보일 것으로 예상되며 OOH는 소폭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제 절대 파워를 가진 플랫폼이 독점적 권력을 휘두르는 시장이 아니라 지상파, 케이블, 종편, 모바일, OOH 등의 미디어가 제각각 목소리를 내는 그야말로 미디어 춘추전국시대에 본격적으로 돌입했다고 할 수 있을 듯하다. 이러한 미디어 상황에서 어떤 기업들이 좀 더 광고 활동에 주력할지 살펴보자.
 
 
2016년 업종별 광고시장 리뷰 
 
2016년 광고시장은 업종별 광고비 집행 순위에서는 크게 변화가 없었다. 금융/보험/증권 업종이 전년 대비 광고비는 10% 감소했으나 순위는 1위를 유지했다. 감소의 원인은 2015년에 대규모 광고비를 투입했던 전자 지불 서비스가 큰 폭으로 광고비를 감소한 것과 케이블 광고 위주로 집행되던 대부업, 할부금융 서비스들이 광고비를 감소한 데 기인한 것으로 보인다. 반면 은행 업종은 전년 대비 광고비 집행이 17% 증대돼 금융 업종 전체 광고시장을 견인했다. 저금리 상황에서 고객 대출 유도, 각종 모바일 서비스 론칭 등으로 은행권 광고비는 큰 폭으로 증대됐다.
 

 
매년 상위권을 차지하던 컴퓨터/정보통신 업종도 전년 대비 광고비가 큰 폭으로 감소했다. 2위권의 순위는 겨우 유지했으나 업종 전체적으로는 약 15%가 감소됐다. 그중 게임 업종 광고비가 약 40% 감소했으며, 이동통신 업종도 전년 대비 광고비가 56%나 감소해 광고비 효율화의 바람이 거셌던 한 해였다.
 
게임 업종은 2015년 약 2000억 규모의 대규모 광고비를 투입하며 단일 업종으로는 1위의 광고비 규모를 형성했지만, 2016년에는 이런 대규모 광고비 집행은 없었다. 초기 모바일 게임의 대대적 홍보, TV광고의 효과 등으로 대규모의 광고비를 투입했으나 이제 광고 집행의 ROI가 어느 정도 규명되면서 적정 수준의 광고비만 투입하고, 효율이 악화될 경우 바로 광고를 집행 중단하는 패턴을 보이면서 광고비가 큰 폭으로 감소했다.
 
이동통신 업종의 경우 대다수 업체가 광고비를 축소하면서 업종 전체 광고비가 큰 폭으로 감소했다. 그간 이통사의 광고비 경쟁은 3사의 고객 확보 경쟁과 함께 치열하게 전개됐으나, 스마트폰 시장이 성숙기에 진입하면서 지난해 이동통신 업종은 다양한 요금제 출시, 고객 세분화 등을 통해 성장의 활로를 모색하는 단계였던 것으로 파악된다.
 
서비스 업종은 여행 관련 앱 서비스, 호텔 가격비교 사이트 등의 치열한 경쟁으로 광고비가 약 10% 상승했다. 특히 여행과 호텔 가격비교 사이트 광고비는 전년 대비 350% 증가해, 비록 경기는 좋지 않으나 여행과 여가에 대한 국민적 관심사는 지속 증대되고 있는 것을 증명했다.

 
또한 이렇게 경기가 안 좋은 상황에서도 식품과 음료 업종의 광고비는 큰 폭으로 증가했다. 식품 업종은 특히 건강식품 광고시장이 38%, 대용식품 광고시장이 50%, 인스턴트 면류 시장이 60% 상승되면서 불경기에도 건강을 생각하는 소비 패턴과 ‘나홀로족’ 증가에 따른 대용식, 인스턴트식 시장의 성장을 보여줬다. 음료 업종은 커피 음료 시장이 약 32% 성장하면서 커피에 대한 전 국민적인 관심사를 지속적으로 보여줬으며, 생수 시장도 큰 폭으로 광고비를 증대하며 시장 점유율을 높이려는 경쟁이 가열되고 있다.
 

 
 
2017년 광고시장 전망
 
2017년 광고시장은 어떤 업종이 뜨고, 어떤 업종이 지는 업종이 될까? 우선 2016년 소비자들의 소비 패턴을 돌아보면 비록 경기는 좋지 못했으나, 건강과 여가에 대한 소비에는 돈을 아끼지 않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이런 트렌드는 올해에도 계속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불황에도 불구하고 여행과 건강 관련 업종은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이다. 여행 관련 서비스, 숙박앱, 호텔 가격비교 사이트 등은 지속적으로 광고비 투입을 이어갈 것이다.
 
또한 최근 미세먼지 등의 심화로 건강음료와 기능성 건강식에 대한 소비자 관심은 지속적으로 커져갈 것이다. 이들 업종은 당분간 성장을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여기에 ‘혼밥’, ‘혼술’하는 나홀로족의 증가로 대용식, 인스턴트식의 시장도 계속 커질 것이다. 전통적으로 광고시장의 상위권을 형성하던 이동통신 업종은 마케팅 방향을 선회할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 2017년은 대선과 내년 초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의 영향권에 있는 해이다. 전통적으로 대선 시기에는 기업들이 광고비를 증대하는 해였다. 올해는 다양한 정치적 이슈가 도사리고 있어 그런 패턴이 이어질지는 미지수다.
 
다만 불확실한 경기 상황에서도 한 가지 기대가 있다면, 올해 말 평창 동계올림픽의 영향권에 들어가면서 대기업들의 이미지 광고와 스폰서십 광고가 큰 폭으로 늘어나는 해가 되면서 경기도 함께 살아나고, 우리 국민들의 움츠린 마음도 함께 살아나는 것이다. 2016년 수고한 대한민국 국민 모두, 2017년에는 화이팅하기를 기대해 본다.
 
*이 칼럼은 광고계동향 1/2월호에도 게재됐습니다.

광고시장 ·  전망 ·  은행 ·  여행 ·  호텔 ·  식품 ·  음료 ·  커피 ·  건강 ·  여가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고객의 꿈과 함께 하는 은행 - 조흥은행
고객의 꿈과 함께 하는 은행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Research] 2019 광고회사 현황조사
광고계동향에서는 국내 주요 광고회사들의 2018년 취급액 및 인원현황 등을 파악하기 위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총 78개 광고회사에서 설문에 응답했다. 이들 78개 광고회사의 지난해 취급액 합계는 16조4,427억 원으로 2017년 대비(14조7,567억 원) 약 11%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그 중 취급액 순으로 종합광고대행사인 제일기획, 이노션, HS애드, 대홍기획, SM C&C 이들5위권 내 광고회사들의 총 취급액이 12조7,418억으로 집계되어 전체 취급액의 77%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AD Keyword]2020년 달라지는 광고 관련 규제와 이슈
2020년 달라지는 광고 광련 규제와 이슈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테크 돋보기] 얼굴이 말해 주는 것들 | 얼굴 인식 기술을 활용한 맞춤형 서비스
  MIT는 매년 3월마다 격월지 『테크놀로지 리뷰』를 통해 10대 유망 기술(Breakthrough Technologies)을 선정한다. IT 전문 기관 가트너가 매년 10월 선정하는 전략 기술과 마찬가지로 업계에서 무게감을 가지며, 기술의 발전 속도나 활용성에 대해 가늠하는 잣대가 된다. 올해 선정된 유망 기술 중 얼굴 인식 기술을 기반으로 한 결제 기술에 대해 살펴보자.     MIT 선정 혁신 기술, ‘얼굴 인식&rsquo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Brand] "브랜드 컨설팅, 커뮤니케이션 이전의 커뮤니케이션" 광고회사의 브랜드 컨설팅은 어떻게 다른가?
랜드 자산가치가 높은 세계적 브랜드일수록 누구나 인지하고 공감하고 있는 브랜드 컨셉을 보유하고 있다. 그러나 그 자산은 결코 우연히 만들어진것이 아니다. 그들이 보유한 브랜드 자산이란 결국 브랜드 컨셉을 명확히 구축하기 위한 보이지않는 노력과 그렇게 정립된 브랜드 컨셉을 장기간일관성 있게 축적한 결과물이란 점을 다시 생각하게 된다.
[Rising Star] 융합 콘텐츠형 아티스트 이희문
    순간순간 새롭게 창조되는 예술이란 이런 걸까? 섹시하고 아방가르드한 비주얼은 우리 안의 소심함을 내쫓는다. 리듬의 틀을 깨는 오묘한 음색과 몸짓은 함께 놀고 싶은 열망을 한껏 부추긴다. 이 유니크한 매력 속에 ‘경기민요의 본질’이 살아 숨 쉰다. 밴드 ‘씽씽’의 가치는 해외에서 먼저 알아봤다. 아시아계 최초로 NPR Music Tiny Desk Concert에 출연 후 유튜브 100만 뷰를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테크 돋보기] 얼굴이 말해 주는 것들 | 얼굴 인식 기술을 활용한 맞춤형 서비스
  MIT는 매년 3월마다 격월지 『테크놀로지 리뷰』를 통해 10대 유망 기술(Breakthrough Technologies)을 선정한다. IT 전문 기관 가트너가 매년 10월 선정하는 전략 기술과 마찬가지로 업계에서 무게감을 가지며, 기술의 발전 속도나 활용성에 대해 가늠하는 잣대가 된다. 올해 선정된 유망 기술 중 얼굴 인식 기술을 기반으로 한 결제 기술에 대해 살펴보자.     MIT 선정 혁신 기술, ‘얼굴 인식&rsquo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Brand] "브랜드 컨설팅, 커뮤니케이션 이전의 커뮤니케이션" 광고회사의 브랜드 컨설팅은 어떻게 다른가?
랜드 자산가치가 높은 세계적 브랜드일수록 누구나 인지하고 공감하고 있는 브랜드 컨셉을 보유하고 있다. 그러나 그 자산은 결코 우연히 만들어진것이 아니다. 그들이 보유한 브랜드 자산이란 결국 브랜드 컨셉을 명확히 구축하기 위한 보이지않는 노력과 그렇게 정립된 브랜드 컨셉을 장기간일관성 있게 축적한 결과물이란 점을 다시 생각하게 된다.
[Rising Star] 융합 콘텐츠형 아티스트 이희문
    순간순간 새롭게 창조되는 예술이란 이런 걸까? 섹시하고 아방가르드한 비주얼은 우리 안의 소심함을 내쫓는다. 리듬의 틀을 깨는 오묘한 음색과 몸짓은 함께 놀고 싶은 열망을 한껏 부추긴다. 이 유니크한 매력 속에 ‘경기민요의 본질’이 살아 숨 쉰다. 밴드 ‘씽씽’의 가치는 해외에서 먼저 알아봤다. 아시아계 최초로 NPR Music Tiny Desk Concert에 출연 후 유튜브 100만 뷰를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테크 돋보기] 얼굴이 말해 주는 것들 | 얼굴 인식 기술을 활용한 맞춤형 서비스
  MIT는 매년 3월마다 격월지 『테크놀로지 리뷰』를 통해 10대 유망 기술(Breakthrough Technologies)을 선정한다. IT 전문 기관 가트너가 매년 10월 선정하는 전략 기술과 마찬가지로 업계에서 무게감을 가지며, 기술의 발전 속도나 활용성에 대해 가늠하는 잣대가 된다. 올해 선정된 유망 기술 중 얼굴 인식 기술을 기반으로 한 결제 기술에 대해 살펴보자.     MIT 선정 혁신 기술, ‘얼굴 인식&rsquo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Brand] "브랜드 컨설팅, 커뮤니케이션 이전의 커뮤니케이션" 광고회사의 브랜드 컨설팅은 어떻게 다른가?
랜드 자산가치가 높은 세계적 브랜드일수록 누구나 인지하고 공감하고 있는 브랜드 컨셉을 보유하고 있다. 그러나 그 자산은 결코 우연히 만들어진것이 아니다. 그들이 보유한 브랜드 자산이란 결국 브랜드 컨셉을 명확히 구축하기 위한 보이지않는 노력과 그렇게 정립된 브랜드 컨셉을 장기간일관성 있게 축적한 결과물이란 점을 다시 생각하게 된다.
[Rising Star] 융합 콘텐츠형 아티스트 이희문
    순간순간 새롭게 창조되는 예술이란 이런 걸까? 섹시하고 아방가르드한 비주얼은 우리 안의 소심함을 내쫓는다. 리듬의 틀을 깨는 오묘한 음색과 몸짓은 함께 놀고 싶은 열망을 한껏 부추긴다. 이 유니크한 매력 속에 ‘경기민요의 본질’이 살아 숨 쉰다. 밴드 ‘씽씽’의 가치는 해외에서 먼저 알아봤다. 아시아계 최초로 NPR Music Tiny Desk Concert에 출연 후 유튜브 100만 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