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e & Trend] 브랜드 캐릭터, 저렴한 비용에 광고효과도 톡톡
광고계동향 기사입력 2013.02.27 09:31 조회 16688



경기침체가 지속되어 광고 경기 전망도 밝지 않은 요즘 브랜드 캐릭터를 활용한 광고들이 주목받고 있다. 어려운 경기에 거액의 광고모델료를 지불하는 것보다 캐릭터를 통해 제품의 특성을 알리는 것이 더 경제적이기 때문이다. 캐릭터 마케팅은 브랜드의 친근감과 차별성을 높이기도 쉬워 기업들이 캐릭터를 광고에 적극 도입하고 있다. 오랜 시간 명성을 이어가고 있는 코카콜라의 ‘폴라베어’를 비롯하여 러시앤캐시의 ‘무과장’, 에쓰오일의 ‘구도일’, 금호타이어의 ‘또로’, 대우건설의 ‘정대우 밴드’ 등 활용되는 업종도 다양하다.

그 중 눈에 띄는 캐릭터는 365mc 비만클리닉의 ‘지방이’이다. ‘지방이’는 의료광고의 식상한 접근법에서 벗어나 지방을 작고 귀여운 캐릭터로 의인화하여 2012 대한민국광고대상 비TV부문 동상과 서울영상광고제 비TV부문 은상을 수상하는 등 그 크리에이티브를 인정받았다. 이에 의료광고의 제약을 뛰어넘으며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한 TBWA KOREA의 김은정 CD를 인터뷰해 보았다.

김은정 TBWA KOREA 제작 10팀 CD
Q1. 의료광고는 시술 사진을 보여주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캐릭터를 도입하게 된 배경은 무엇인가요?

대한민국 여자는 다이어트를 하고 있는 여자와 다이어트를 쉬고 있는 여자로 나뉜다는 우스갯말이 있을 정도로 여자들에게 살은 떼려야 뗄 수 없는 존재이다. 가장 당연할 수도 있는 이 지점에서 시작했다. 모든 사람은 건강하다. 건강하게 될 수 있다. 그러나 누구나 우리 몸에 늘 붙어서 생활을 불편하게 하지만 쉽게 떨어지지 않는 ‘지방’ 때문에 고민이다. 이런 점이 시각적인 변화만 강조하는 시술사진보다 비만을 고민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공감대 있게 다가갈 것이라고 생각했다. 시술사진은 있는 그대로를 보여줄 수는 있지만 비만을 병인 동시에 병이 아니라고 생각하는 환자들에게 거부감을 줄 수 있다. 그래서 비만인의 몸에 붙어있는 지방덩어리를 표현함에 있어서 좀 더 임팩트 있게 비주얼라이징 할 수 있고, 거부감 없이 지방의 성격을 반영할 수 있는 캐릭터를 활용하게 되었다.

Q2. 광고를 제작할 때 특별히 공들인 부분은?
한 번도 본 적 없는 ‘지방’의 캐릭터화 작업이 고심이었다. 어떤 얼굴을 하고 어떤 질감, 어떤 표정에, 어떤 성격이어야 할지, ‘지방이’를 만들자고 한 순간부터 고민이 하나씩 쌓여가면서 지방이가 완성되어갔다. 처음에는 애니메이션의 캐릭터 하나 만들듯이 외형적인 고민에서 시작되었다. 몇 십 개의 캐릭터 시안을 받아보고 수정해가며 둥글넙적하고 탄력 없는 몸이 만들어졌고, ‘지방이’와 사람과의 관계를 생각해보다 보니 뭘 좋아하고, 뭘 싫어하는지, 어떻게 살아가는지 ‘지방이의 생태보고서’까지 만들게 되었다. 그리고 CM의 완성도 측면에서 ‘지방이’의 3D CG를 온에어 직전까지 끊임없이 살폈다. 고퀄리티의 애니메이션에 익숙한 시청자들이 볼 때 어설픈 움직임의 ‘지방이’라면 아무래도 광고에의 몰입도가 떨어지기 마련이기 때문이다. 마지막 부분에 지방이가 이별을 슬퍼하며 눈물을 글썽이는 장면에서도 ‘슈렉’의 장화신은 고양이처럼 사랑스러우면서도 뒤통수치는 눈망울을 생각하며 몇 번이고 수정했던 기억이 난다.

Q3. 최근 캐릭터 광고 트렌드를 어떻게 보시는지?
광고에서 표현하기 힘든 부분을 3D 캐릭터로, 클레이 캐릭터로 매끈하게 표현한 광고를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그러나 그러한 캐릭터들이 모두 같지는 않다. 생명이 제대로 불어 넣어진 캐릭터가 있는 반면 겉모습만 캐릭터인 경우도 있다고 생각된다. 그냥 광고로 비주얼화하기 어려운 부분을 캐릭터라는 이름으로 규정하여 귀엽고 친근한 모습만 하고 있는 것은 그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한다. 브랜드와의 연관성을 쉽게 잃어버리고 임팩트를 크게 남기기 어렵다. 캐릭터가 광고에 쓰인다면 그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세심하게 브랜드와 관련된 성격이 규정되어 브랜드와 함께 살아 있을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인터뷰·정리 | 김보경 기자]
 
김보경 ·  브랜드캐릭터 ·  인터뷰 ·  금호 ·  무과장 ·  코카콜라 ·  김은정 ·  TBWA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Column] 기업들의 스포츠 빅 이벤트 활용 전략
2014년은 스포츠 빅 이벤트의 해 2014년은 매 4년마다 돌아오는 스포츠 빅 이벤트의 해로, 올 한 해 동안 동계올림픽, 피파월드컵, 아시안게임이 개최된다.1) 국제무대에서 한국 국가대표 선수들의 뛰어난 활약이 계속됨에 따라 국민들의 스포츠 빅 이벤트에 대한 관심도 매우 높아졌다. 지난 소치 올림픽에서도 국민의 67%가 소치올림픽이 있어 생활이 더 즐거웠다고 응답했으며,2) 김연아, 이상화, 박태환, 양학선, 심석희 등 스포츠 스타들의 인
[AD Insight]코로나19가 강타한 2020년 상반기 광고시장 리뷰
애초 2020년 광고시장은 도쿄 올림픽,총선 등과 같은 빅이벤트 뿐만 아니라 글로벌 경기 회복의 기대심리로 전년대비 5%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었다. 하지만 20년 1 월,그 누구도 예측하지 못했던 강력한 바이러스가 광고시장을 강타했고,코로나19는 경기에 가장 민감한 광고시장에 직격탄이 되었다.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불확실한 마케팅 환경에서 광고주는 겨울내 준비해 왔던 광고 캠페인을 연기하거나 캠페인 자체를 취소하며 사태 진정을 기다리는 선택을 했지만,5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코로나19 상황이 언제쯤이면 끝날지 짐작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Interview] 헬로우마이네임이즈 김민석 대표
팍팍한 도시의 삶이 지겨운 사람들의 로망 1순위는 한적한 시골이나 바닷가 마을 등에서 한 달 만이라도 유유자적 살아보기가 아닐까 싶다. 얼마 전 모 방송 연예프로그램에서 어느 배우의 제주도에서 사는 모습이 방영되면서, 1년 치 월세를 미리 내는 '제주 연세 살이'가 화제가 됐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AD Insight 1] COVID-19, MZ 세대가 결합하며 더욱 중요해진 디지털 마케팅
X세대부터 우리는 젊은 세대가 출현할 때 마다 그 세대를 분석하고 이해하고자 노력해왔다. 그러나 지금 전 세계는 이전의 새로운 세대 출현 때와는 다른 충격과 디지털 쇼크를 겪고 있다.
[AD Insight]코로나19가 강타한 2020년 상반기 광고시장 리뷰
애초 2020년 광고시장은 도쿄 올림픽,총선 등과 같은 빅이벤트 뿐만 아니라 글로벌 경기 회복의 기대심리로 전년대비 5%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었다. 하지만 20년 1 월,그 누구도 예측하지 못했던 강력한 바이러스가 광고시장을 강타했고,코로나19는 경기에 가장 민감한 광고시장에 직격탄이 되었다.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불확실한 마케팅 환경에서 광고주는 겨울내 준비해 왔던 광고 캠페인을 연기하거나 캠페인 자체를 취소하며 사태 진정을 기다리는 선택을 했지만,5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코로나19 상황이 언제쯤이면 끝날지 짐작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벽 대신 창(窓)을 내는 이유
회사 팀 책상 위엔 이름도 모르고 키우는 작은 화분이 하나 있다. 인쇄 광고 촬영에서 만나게 된 화분인데 조금이라도 흙이 말랐다 싶으면 후드득 잎사귀들이 떨어져 내리는 통에 은근히 손이 많이 가는 아이다
[AD Insight 1] COVID-19, MZ 세대가 결합하며 더욱 중요해진 디지털 마케팅
X세대부터 우리는 젊은 세대가 출현할 때 마다 그 세대를 분석하고 이해하고자 노력해왔다. 그러나 지금 전 세계는 이전의 새로운 세대 출현 때와는 다른 충격과 디지털 쇼크를 겪고 있다.
[AD&Marketing/INTELLIGENCE] 데이터 사이언스 in 광고 마케팅 1편 : 광고에서의 데이터 애널리틱스
HS애드 블로그는 앞으로 총 3회 간 오클라호마 대학교 윤도일 교수의 칼럼을 게재합니다. 윤도일 교수는 오클라호마 대학교 게일로드 매스커뮤니케이션 칼리지(Gaylord College of JMC) 부교수 및 겔로글리 엔지니어링 칼리지 데이터 사이언스/애널리틱스(Data Science and Analytics in the Gallogly College of Engineering) 과정 겸임 부교수입니다.
[Interview1] 광고회사에서 햄버거를 판다고? 오래와새·폴트버거
도산공원 근처에 ‘폴트(FAULT)버거’라는 핫한 햄버거집이 생겼는데 광고회사에서 하는 거래! 소문을 듣고 궁금해졌다. 광고회사가 왜 햄버거 가게를 냈을까? 오래와새 윤성호 대표를 만나기까지는 생각보다 어려웠다.
[AD Insight]코로나19가 강타한 2020년 상반기 광고시장 리뷰
애초 2020년 광고시장은 도쿄 올림픽,총선 등과 같은 빅이벤트 뿐만 아니라 글로벌 경기 회복의 기대심리로 전년대비 5%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었다. 하지만 20년 1 월,그 누구도 예측하지 못했던 강력한 바이러스가 광고시장을 강타했고,코로나19는 경기에 가장 민감한 광고시장에 직격탄이 되었다.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불확실한 마케팅 환경에서 광고주는 겨울내 준비해 왔던 광고 캠페인을 연기하거나 캠페인 자체를 취소하며 사태 진정을 기다리는 선택을 했지만,5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코로나19 상황이 언제쯤이면 끝날지 짐작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벽 대신 창(窓)을 내는 이유
회사 팀 책상 위엔 이름도 모르고 키우는 작은 화분이 하나 있다. 인쇄 광고 촬영에서 만나게 된 화분인데 조금이라도 흙이 말랐다 싶으면 후드득 잎사귀들이 떨어져 내리는 통에 은근히 손이 많이 가는 아이다
[AD Insight 1] COVID-19, MZ 세대가 결합하며 더욱 중요해진 디지털 마케팅
X세대부터 우리는 젊은 세대가 출현할 때 마다 그 세대를 분석하고 이해하고자 노력해왔다. 그러나 지금 전 세계는 이전의 새로운 세대 출현 때와는 다른 충격과 디지털 쇼크를 겪고 있다.
[AD&Marketing/INTELLIGENCE] 데이터 사이언스 in 광고 마케팅 1편 : 광고에서의 데이터 애널리틱스
HS애드 블로그는 앞으로 총 3회 간 오클라호마 대학교 윤도일 교수의 칼럼을 게재합니다. 윤도일 교수는 오클라호마 대학교 게일로드 매스커뮤니케이션 칼리지(Gaylord College of JMC) 부교수 및 겔로글리 엔지니어링 칼리지 데이터 사이언스/애널리틱스(Data Science and Analytics in the Gallogly College of Engineering) 과정 겸임 부교수입니다.
[Interview1] 광고회사에서 햄버거를 판다고? 오래와새·폴트버거
도산공원 근처에 ‘폴트(FAULT)버거’라는 핫한 햄버거집이 생겼는데 광고회사에서 하는 거래! 소문을 듣고 궁금해졌다. 광고회사가 왜 햄버거 가게를 냈을까? 오래와새 윤성호 대표를 만나기까지는 생각보다 어려웠다.
[AD Insight]코로나19가 강타한 2020년 상반기 광고시장 리뷰
애초 2020년 광고시장은 도쿄 올림픽,총선 등과 같은 빅이벤트 뿐만 아니라 글로벌 경기 회복의 기대심리로 전년대비 5%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었다. 하지만 20년 1 월,그 누구도 예측하지 못했던 강력한 바이러스가 광고시장을 강타했고,코로나19는 경기에 가장 민감한 광고시장에 직격탄이 되었다.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불확실한 마케팅 환경에서 광고주는 겨울내 준비해 왔던 광고 캠페인을 연기하거나 캠페인 자체를 취소하며 사태 진정을 기다리는 선택을 했지만,5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코로나19 상황이 언제쯤이면 끝날지 짐작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벽 대신 창(窓)을 내는 이유
회사 팀 책상 위엔 이름도 모르고 키우는 작은 화분이 하나 있다. 인쇄 광고 촬영에서 만나게 된 화분인데 조금이라도 흙이 말랐다 싶으면 후드득 잎사귀들이 떨어져 내리는 통에 은근히 손이 많이 가는 아이다
[AD Insight 1] COVID-19, MZ 세대가 결합하며 더욱 중요해진 디지털 마케팅
X세대부터 우리는 젊은 세대가 출현할 때 마다 그 세대를 분석하고 이해하고자 노력해왔다. 그러나 지금 전 세계는 이전의 새로운 세대 출현 때와는 다른 충격과 디지털 쇼크를 겪고 있다.
[AD&Marketing/INTELLIGENCE] 데이터 사이언스 in 광고 마케팅 1편 : 광고에서의 데이터 애널리틱스
HS애드 블로그는 앞으로 총 3회 간 오클라호마 대학교 윤도일 교수의 칼럼을 게재합니다. 윤도일 교수는 오클라호마 대학교 게일로드 매스커뮤니케이션 칼리지(Gaylord College of JMC) 부교수 및 겔로글리 엔지니어링 칼리지 데이터 사이언스/애널리틱스(Data Science and Analytics in the Gallogly College of Engineering) 과정 겸임 부교수입니다.
[Interview1] 광고회사에서 햄버거를 판다고? 오래와새·폴트버거
도산공원 근처에 ‘폴트(FAULT)버거’라는 핫한 햄버거집이 생겼는데 광고회사에서 하는 거래! 소문을 듣고 궁금해졌다. 광고회사가 왜 햄버거 가게를 냈을까? 오래와새 윤성호 대표를 만나기까지는 생각보다 어려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