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치 한 번으로 맥주를 만들다?! 프리미엄 수제맥주 제조기 LG 홈브루 캠페인 후기
HS Ad 기사입력 2019.08.19 12:00 조회 2657
 

"집에서 터치 한 번으로 맥주를 만들 수 있는 최초의 가전제품" 

모든 것의 최초는 책임과 부담이 따르기 마련입니다. 시작이 어떠하냐에 따라 이후에 나아갈 길 달라질 수도 있기 때문이죠. 아직은 낯설기만 한 가정용 수제맥주 제조기의 탄생. 그 위대한 여정을 소비자에게 가장 임팩트있게 전달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집에서 즐기는 프리미엄 수제맥주 제조기, 톡톡 쏘는 강점으로 무장한 LG 홈브루 캠페인 후기를 통합솔루션1팀 전창훈 책임이 전합니다.  

‘갓’ 만든 맥주의 ‘신선함’을 담다  
It is not a beer if 10km away from the brewery. (양조장 10km를 벗어나면 맥주가 아니다) 

독일의 맥주 제조에 자부심을 갖고 있는 양조장 장인들은 이런 이야기를 한다고 합니다. 맥주의 맛과 향에 있어 만든 직후의 ‘신선함’이라는 그만큼 지대한 영향을 끼친다는 의미겠지요. 

집에서 직접 맥주를 만들어 마시는 시대에서 우리는 편리함과 안심할 수 있는 제조환경 등 많은 장점을 마주할 수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이번 캠페인에서는 그 무엇보다 ‘소비자와의 커뮤니케이션’에 가장 집중하고자 했습니다. 만든 직후의 맛과 향이 살아있는 신선함을 소비자에게 그대로 전달하고 싶었기 때문이죠.  

 

‘LG 홈브루’는 가장 좋은 원료를 이용해 가장 까다로운 발효 과정을 거친 좋은 맥주에서부터 출발합니다. 그리고 이러한 신선한 맥주를 별도의 유통이나 이동 과정 없이 그 자리에서 바로 즐길 수 있다는 것이 최대의 장점인데요. 맥주가 ‘가장 맛있는 순간’에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을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고민이 많았습니다. 그래서 보기만 해도 누구나 ‘시원한 맥주 한 모금’이 마시고 싶어지는 캠페인을 제작하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어요. 

아이디어의 단초가 된 것은 세계 최대의 맥주 축제, 독일 옥토버페스트 현장에서 찍힌 사진 한 장이었습니다.  
 
 
▲독일 옥토버페스트의 행사 시작을 알리는 현장(출처: Oliver Werner) 

O´zapft is (오 차프트 이스; 마개가 열렸다) 

이 말은 독일만의 고유한 맥주 축제를 위해 가장 최상급의 맥주 통을 엄선하여, 그 통에 마개를 망치로 쳐서 꽂으며 외치는 ‘옥토버페스트’ 행사의 시작을 의미합니다. 이 사진을 보자마자 ‘집에서 만들고 즐기는 수제맥주 시대의 개막’을 알리는 커뮤니케이션으로 이만큼 좋은 소재가 또 있을까 싶은 생각이 들었죠.   

 

이 아이디어를 정제하는 과정에서 독일의 유서 깊은 양조장에서 복잡하고 까다로운 양조 과정을 거쳐 만드는 최상의 맥주가 우리 제품에 그대로 녹아 있음을 표현하고 싶었는데요. 이를 위해 USP가 한눈에 보일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였습니다. 실제 유럽의 맥주 양조장에서 사용하는 오크통들을 해외배송을 통해 공수하였고, 전통 있는 맥주의 양조 과정을 그대로 옮겨 놓은 듯이 화면을 구성하기 위해 특수촬영팀도 동원되었습니다.  

 

또한 맥주의 가장 맛있는 상태를 시즐로 표현하고자 일본에 있는 특수촬영팀을 대동하기도 했는데요. 광고를 시청하는 소비자들이 이 장면을 보는 것만으로도 ‘정말 맥주를 마시고 싶다’는 생각이 들 수 있도록 정성과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개인의 취향까지 고려한 5가지 크리에이티브  
 
  
▲LG 홈브루 맥주 제조기 - 런칭 편 광고(출처: LG전자 공식 유튜브 채널)  
 
제품의 장점을 소개하는 45초 영상 외에 홈브루가 제조할 수 있는 각각 다른 5가지의 다른 맥주를 표현하기 위한 소재에 대한 아이디어도 꼭 필요했습니다.  

맥주를 즐기는 사람들의 취향이 다양한 만큼 홈브루가 제작할 수 있는 맥주의 종류도 IPA, 페일에일, 스타우트, 위트 맥주, 필스너까지 총 5가지로 구성되어 있는데요. 소비자가 원하는 취향대로 제조해서 마실 수 있는 제품의 강점을 표현하기 위해 다양한 아이디어가 모였습니다.   

 

각각의 맥주마다 대표적으로 떠오르는 고장이 있을 정도로 맥주의 특성이 다양했고, 이런 맥주들의 최상의 맛은 오직 현지에서만 즐길 수 있다는 점에 착안했는데요. 그 본고장의 맛을 ‘우리 집에서 그대로 즐긴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 다양하게 영상을 구성하였습니다.    

 

이렇게 많은 고심 끝에 탄생한 LG 홈브루의 5가지 크리에이티브. 이 광고가 진정한 프리미엄 수제맥주를 집에서 만들고 집에서 즐기는 시대를 여는 훌륭한 신호탄이 될 것으로 생각합니다. 끝으로 이번 캠페인이 점점 변화하는 시장 속에서 제품의 특성을 잘 살려낸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기억되길 바라며 제작 후기를 마칩니다.  
HSAd ·  HS애드 ·  HS애드 블로그 ·  LG ·  가전 ·  광고 ·  수제맥주 ·  캠페인 ·  크리에이티브 ·  홈브루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현실과 가상의 경계가 사라진다? 요즘 핫한 ‘메타버스’를 소개합니다!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도 마스크를 벗고 일상을 이어가는 곳이 있습니다. 그곳은 바로, 2021년 뜨거운 감자로 떠오른 ‘메타버스’인데요. IT 산업뿐 아니라 게임, 엔터, 교육 등 모든 업계가 주목하고 있는 메타버스.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요즘 핫한 메타버스란 무엇인지, 또 메타버스를 활용한 사례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현실을
[Picturesque] 통계로 보는 배달 음식
1인 가구 하면 1코노미, 셀프 인테리어 등 여러 가지가 떠오른다. 그중 빼놓을 수 없는 게 혼밥과 배달 음식이다. 과거에는 음식점에서 주문 받은 메뉴를 직접 배달하는 방식이 주류를 이뤘지만, 모바일 플랫폼의 발달과 기술 발전으로 인해 최근에는 배달앱을 비롯해 배달 플랫폼이 직접 음식을 만들어 배달하는 서비스까지 등장했다. 그런가 하면 편리함을 추구하는 라이프스타일로 인해 1인 가구뿐 아니라 다인 가구의 배달 음식 이용률도 점점 늘고 있다. 바야흐로 배달 음식 전성 시대다.
[HOT CREATIVE] 감성광고에 대한 DISCOURSE
인간에 대한 애정, 따뜻한 정서가 가득 담긴 감성광고를 만들어내는 일은 광고인이 된 이후 줄곧 품어온 로망이다. 철저한 ‘이성’을 요구하는 광고주 앞에서 따뜻한 감성이 담긴 시안은 외면받는 신세지만, 나는 오늘도 최고의 감성광고를 만들어낼 그날을 기다리고 있다.
김재원, 나만 마신다고 약속해요-초록매실
<광고주 : 웅진식품 / 광고회사 : 코래드> "초록미남의 상큼한 유혹" - 웅진식품 초록매실 "나만 마신다고 약속해요~" 김재원의 백만불짜리 살인미소에 여자마음 흔들~ "과연 살인미소로구나~!" 요즘 김재원의 인기가 하늘을 찌른다. 드라마 <로망스>에서 선생님과의 순정적인 사랑을 보여주며 대한민국 대표 꽃미남 자리에 오른 김재원이 요즘 <
[Digital Guide] 2017년, 디지털미디어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
2016년 국내 매체별 총광고비는 전년과 거의 유사한 규모를 보였다. 전체적인 규모는 큰 변화가 없었으나 업계에서 “모바일로 시작해서 모바일로 끝났다”라는 말이 나올 만큼 모바일 미디어의 성장세가 두드러진 모습이었다. 이런 성장세 속에서 올해 디지털 미디어의 3대 키워드를 중심으로 또 다시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2016년, 모바일 천하   모바일의 성장을 좀 더 자세히 보면, 동영상 광고가 그
현실과 가상의 경계가 사라진다? 요즘 핫한 ‘메타버스’를 소개합니다!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도 마스크를 벗고 일상을 이어가는 곳이 있습니다. 그곳은 바로, 2021년 뜨거운 감자로 떠오른 ‘메타버스’인데요. IT 산업뿐 아니라 게임, 엔터, 교육 등 모든 업계가 주목하고 있는 메타버스.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요즘 핫한 메타버스란 무엇인지, 또 메타버스를 활용한 사례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현실을
[Special] 커뮤니케이터가 일하며 꼭 알아야 할 Bible Site
생각의 축을 쌓아 가속도를 붙여야 할 순간, 방전된 배터리처럼 아무 생각도 나지 않는 분, 마케팅 회사에 다닌다는 이유로 늘 트렌드에 앞서야 한다는 중압감을 갖고 계신 분, 쌓이는 일감 앞에 한 호흡 길게 쉬어가는 여유가 필요하신 분 우리가 ‘커뮤니케이터’라는 이름으로 살아가며 몰라서는 안 될 Bible Site를 각 영역별 전문가가 추천합니다.
[Picturesque] 통계로 보는 배달 음식
1인 가구 하면 1코노미, 셀프 인테리어 등 여러 가지가 떠오른다. 그중 빼놓을 수 없는 게 혼밥과 배달 음식이다. 과거에는 음식점에서 주문 받은 메뉴를 직접 배달하는 방식이 주류를 이뤘지만, 모바일 플랫폼의 발달과 기술 발전으로 인해 최근에는 배달앱을 비롯해 배달 플랫폼이 직접 음식을 만들어 배달하는 서비스까지 등장했다. 그런가 하면 편리함을 추구하는 라이프스타일로 인해 1인 가구뿐 아니라 다인 가구의 배달 음식 이용률도 점점 늘고 있다. 바야흐로 배달 음식 전성 시대다.
[HOT CREATIVE] 감성광고에 대한 DISCOURSE
인간에 대한 애정, 따뜻한 정서가 가득 담긴 감성광고를 만들어내는 일은 광고인이 된 이후 줄곧 품어온 로망이다. 철저한 ‘이성’을 요구하는 광고주 앞에서 따뜻한 감성이 담긴 시안은 외면받는 신세지만, 나는 오늘도 최고의 감성광고를 만들어낼 그날을 기다리고 있다.
[Digital Guide] 2017년, 디지털미디어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
2016년 국내 매체별 총광고비는 전년과 거의 유사한 규모를 보였다. 전체적인 규모는 큰 변화가 없었으나 업계에서 “모바일로 시작해서 모바일로 끝났다”라는 말이 나올 만큼 모바일 미디어의 성장세가 두드러진 모습이었다. 이런 성장세 속에서 올해 디지털 미디어의 3대 키워드를 중심으로 또 다시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2016년, 모바일 천하   모바일의 성장을 좀 더 자세히 보면, 동영상 광고가 그
현실과 가상의 경계가 사라진다? 요즘 핫한 ‘메타버스’를 소개합니다!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도 마스크를 벗고 일상을 이어가는 곳이 있습니다. 그곳은 바로, 2021년 뜨거운 감자로 떠오른 ‘메타버스’인데요. IT 산업뿐 아니라 게임, 엔터, 교육 등 모든 업계가 주목하고 있는 메타버스.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요즘 핫한 메타버스란 무엇인지, 또 메타버스를 활용한 사례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현실을
[Special] 커뮤니케이터가 일하며 꼭 알아야 할 Bible Site
생각의 축을 쌓아 가속도를 붙여야 할 순간, 방전된 배터리처럼 아무 생각도 나지 않는 분, 마케팅 회사에 다닌다는 이유로 늘 트렌드에 앞서야 한다는 중압감을 갖고 계신 분, 쌓이는 일감 앞에 한 호흡 길게 쉬어가는 여유가 필요하신 분 우리가 ‘커뮤니케이터’라는 이름으로 살아가며 몰라서는 안 될 Bible Site를 각 영역별 전문가가 추천합니다.
[Picturesque] 통계로 보는 배달 음식
1인 가구 하면 1코노미, 셀프 인테리어 등 여러 가지가 떠오른다. 그중 빼놓을 수 없는 게 혼밥과 배달 음식이다. 과거에는 음식점에서 주문 받은 메뉴를 직접 배달하는 방식이 주류를 이뤘지만, 모바일 플랫폼의 발달과 기술 발전으로 인해 최근에는 배달앱을 비롯해 배달 플랫폼이 직접 음식을 만들어 배달하는 서비스까지 등장했다. 그런가 하면 편리함을 추구하는 라이프스타일로 인해 1인 가구뿐 아니라 다인 가구의 배달 음식 이용률도 점점 늘고 있다. 바야흐로 배달 음식 전성 시대다.
[HOT CREATIVE] 감성광고에 대한 DISCOURSE
인간에 대한 애정, 따뜻한 정서가 가득 담긴 감성광고를 만들어내는 일은 광고인이 된 이후 줄곧 품어온 로망이다. 철저한 ‘이성’을 요구하는 광고주 앞에서 따뜻한 감성이 담긴 시안은 외면받는 신세지만, 나는 오늘도 최고의 감성광고를 만들어낼 그날을 기다리고 있다.
[Digital Guide] 2017년, 디지털미디어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
2016년 국내 매체별 총광고비는 전년과 거의 유사한 규모를 보였다. 전체적인 규모는 큰 변화가 없었으나 업계에서 “모바일로 시작해서 모바일로 끝났다”라는 말이 나올 만큼 모바일 미디어의 성장세가 두드러진 모습이었다. 이런 성장세 속에서 올해 디지털 미디어의 3대 키워드를 중심으로 또 다시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2016년, 모바일 천하   모바일의 성장을 좀 더 자세히 보면, 동영상 광고가 그
현실과 가상의 경계가 사라진다? 요즘 핫한 ‘메타버스’를 소개합니다!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도 마스크를 벗고 일상을 이어가는 곳이 있습니다. 그곳은 바로, 2021년 뜨거운 감자로 떠오른 ‘메타버스’인데요. IT 산업뿐 아니라 게임, 엔터, 교육 등 모든 업계가 주목하고 있는 메타버스.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요즘 핫한 메타버스란 무엇인지, 또 메타버스를 활용한 사례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현실을
[Special] 커뮤니케이터가 일하며 꼭 알아야 할 Bible Site
생각의 축을 쌓아 가속도를 붙여야 할 순간, 방전된 배터리처럼 아무 생각도 나지 않는 분, 마케팅 회사에 다닌다는 이유로 늘 트렌드에 앞서야 한다는 중압감을 갖고 계신 분, 쌓이는 일감 앞에 한 호흡 길게 쉬어가는 여유가 필요하신 분 우리가 ‘커뮤니케이터’라는 이름으로 살아가며 몰라서는 안 될 Bible Site를 각 영역별 전문가가 추천합니다.
[Picturesque] 통계로 보는 배달 음식
1인 가구 하면 1코노미, 셀프 인테리어 등 여러 가지가 떠오른다. 그중 빼놓을 수 없는 게 혼밥과 배달 음식이다. 과거에는 음식점에서 주문 받은 메뉴를 직접 배달하는 방식이 주류를 이뤘지만, 모바일 플랫폼의 발달과 기술 발전으로 인해 최근에는 배달앱을 비롯해 배달 플랫폼이 직접 음식을 만들어 배달하는 서비스까지 등장했다. 그런가 하면 편리함을 추구하는 라이프스타일로 인해 1인 가구뿐 아니라 다인 가구의 배달 음식 이용률도 점점 늘고 있다. 바야흐로 배달 음식 전성 시대다.
[HOT CREATIVE] 감성광고에 대한 DISCOURSE
인간에 대한 애정, 따뜻한 정서가 가득 담긴 감성광고를 만들어내는 일은 광고인이 된 이후 줄곧 품어온 로망이다. 철저한 ‘이성’을 요구하는 광고주 앞에서 따뜻한 감성이 담긴 시안은 외면받는 신세지만, 나는 오늘도 최고의 감성광고를 만들어낼 그날을 기다리고 있다.